'G-STAR 2017'에 출격한 BJ이설·보겸…넷마블 '테라M' 시연해
상태바
'G-STAR 2017'에 출격한 BJ이설·보겸…넷마블 '테라M' 시연해
  • 최현진 기자
  • 승인 2017.11.19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김유리 기자>

아프리카TV에서 자신만의 영역을 구축한 BJ이설과 보겸이 'G-STAR 2017' 현장에 출격했다.

19일 이설과 보겸은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고 있는 'G-STAR 2017'에 마련된 게임회사 넷마블 부스에서 '테라M'(테라 모바일) 게임을 시연했다.

테라M은 '논타켓팅MMORPG'였던 원작 '테라'를 모바일 버전으로 계승한 것으로 탁 트인 시야와 높은 자유도와 뛰어난 그래픽이 강점인 게임이다.

이날 이설과 보겸은 팀을 나눠 3vs3 이벤트 매치를 선보였다. 이벤트 매치의 규칙은 상대 팀의 넥서스 건물을 파괴하거나, 제한시간 안에 킬 포인트를 더 많이 가져가는 팀이 승리하는 것.

<사진 - 김유리 기자>

경기가 시작되기 전 넷마블은 관객 호응을 유도하기 위해 퀴즈 이벤트를 진행했고, 사람들의 호응이 늘면서 관객도 자연스레 늘어났다.

특히 아프리카TV에서 활약하는 이설과 보겸을 보려 많은 사람이 몰렸고, 경기를 끝내고 난 다음 무대로 걸어나온 이설과 보겸에게 큰 환호성이 터져 나오기도 했다.

이벤트 경기의 승리 팀은 이설팀이었다. 이설의 외국인 팀원이 뛰어난 실력을 보여줘 승리할 수 있었고, 해당 팀원은 MVP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한편 지난 16일 G-STAR 2017 개막 이래로 계속 BJ들과 함께 자사의 게임을 소개해왔다.

<사진 - 김유리 기자>
최현진 기자 kikiya9@influencernews.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