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화가 베이징 올림픽으로 떠났다며 일탈 제대로 즐긴 강남
상태바
이상화가 베이징 올림픽으로 떠났다며 일탈 제대로 즐긴 강남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2.02.15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동네친구 강나미' 채널
유튜브 '동네친구 강나미' 채널

가수 강남이 아내 이상화가 4년 만에 집을 비웠다며 일탈을 즐기고 있다.

지난 14일 강남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상화없이 한 달 동안 혼자가 된 강남이의 슬픈 하루’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와이프가 베이징 올림픽에 출동해서 한 달 동안 없다. 사귀고 나서 처음으로 떨어졌다. 4년 만에 혼자인데 너무 좋아하면 와이프가 상처 받는다”고 밝혔다.

이어 “와이프가 없으니까 4년 만에 못했던 것들, 슈퍼가서 진짜 사고 싶었던 걸 사려고 한다. 소세지나 과자를 실컷 먹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간식 거리를 위해 마트에 들른 강남은 소시지를 집어 들고서 “이걸 못 먹게 한다. 살찐다고”라고 말하면서 소주, 라면, 과자 등 원하던 여러가지를 장바구니에 집어넣었다.

이미 간식거리로 넘치는 장바구니에 계속해 사고 싶은 것들을 주워담던 강남은 “이런 모습을 (와이프가)보면 화날 것 같다”며 걱정하면서도 손은 멈추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집으로 돌아온 강남은 소시지 하나를 까먹으며 “이런 거 먹으면서 누텔라를 먹으면 ‘단짠(달고 짭짤한)’이다”고 말하면서 과자와 짜파게티까지 먹어 치웠다.

거기다 친구들까지 집으로 불러 간식거리와 게임까지 즐긴 강남은 아내가 없는 동안 계속 일탈을 즐길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상화님이 출장에서 돌아오시는 날 생생한 기록 부탁드려요”, “잘 안 먹고 있으면 상화 님이 속상해 하시니깐 어쩔 수 없이 즐기는 거죠?”, “행복해 보이지만 어딘가 모르게 두려운듯한 그의 표정”이라는 댓글을 남겼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