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장 섞어줘?" 6천원이 1만원되는 시장 순대 가격에 뿔난 누리꾼들
상태바
"내장 섞어줘?" 6천원이 1만원되는 시장 순대 가격에 뿔난 누리꾼들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1.11.10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떡볶퀸' 채널
유튜브 '떡볶퀸' 채널

시장 상인이 일반 순대를 주문한 손님에게 가격을 고지 하지 않고 내장을 섞겠냐고 물어본 뒤 가격을 올려 받고 있다는 문제가 제기됐다.

지난 6일 유튜브 ‘떡볶퀸’ 채널에는 광장시장에 방문해 먹방한 영상이 게재됐다.

떡볶퀸은 광장시장에 방문해 떡볶이를 비롯한 여러 음식들을 주문해 먹었다.

이때 한 포장마차에서 떡볶이와 순대를 각 1인분씩 주문한 떡볶퀸.

유튜브 '떡볶퀸' 채널
유튜브 '떡볶퀸' 채널

주문한 떡볶이는 떡이 총 8개가 들어 있었고 여러 부위의 내장과 순대가 접시에 담아 내어졌다.

떡볶퀸은 “순대는 아주 작은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다. 주문할 때 일반 순대를 시켰는데 사장님이 “내장 골고루 드릴까요?”라고 물어보길래 당연히 순대에 내장 섞어주는 줄 알고 그렇게 달라고 했다. 근데 결제할 때 보니까 내장 섞은 순대는 일반 순대가 아니라 ‘순대고기모듬’이라고 하더라”고 설명했다.

기본 순대가 6천원인데 비해 ‘순대고기모듬’은 1만원이었다. 

그녀는 “그래서 약간 당황했다는 이야기다. 혹시 방문할 의향 있으면 이점 참고해서 주문해달라”고 전했다.

유튜브 '떡볶퀸' 채널
유튜브 '떡볶퀸' 채널

한 누리꾼은 “순대 골고루 주냐고 만원 받는 거 상습이다. 다른 리뷰(영상)에서도 똑같이 봤다”고댓글을 달아 순대가격을 올려 받기 위한 상인의 꼼수라고 지적했다. 

그러자 다른 누리꾼들도 공감하면서 “솔직히 내장 섞어주냐고 하면 순대 대신 내장이라 동일한 가격이라고 생각한다. 사람들 다 알아들을 텐데 가격 고지 안 한 건 꼼수”, “내장 섞으면 추가금 있다고 말해주는 게 정상인데 나몰라라 한다. 순대 6천원에 내장이 섞이면 1만원? 동네 시장도 저것보단 양이 많다”며 상인의 태도를 문제점으로 꼽았다.

또 현금만 받는 포장마차의 특성과 가격 때문에 “현금만 받고 카드결제도 안된다”, “이러니 시장을 안가지”, “여행지를 가도 저 가격은 아니다”라는 반응도 보였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