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8만 유튜버 haha ha "어떤 성향도 아니야" 남혐 논란 해명
상태바
108만 유튜버 haha ha "어떤 성향도 아니야" 남혐 논란 해명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1.04.29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막에 ‘조신하게’를 사용했다는 이유로 남혐 논란이 일어난 유튜버 haha ha가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지난 28일 haha ha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긴가민가’ 제목의 영상 아래에 “안녕하세요 haha ha입니다”로 시작하는 글이 게재됐다. 

그는 “저는 어떠한 커뮤니티 활동도 하지 않습니다. 해 본 적도 없습니다. 또 누군가를 혐오하지도, 어떤 성향에 치우쳐 있지도 않습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좋지 않은 댓글이 계속 보여 댓글 창은 당분간 닫아두려 합니다. 근거 없는 사실 유포와 악플을 멈춰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haha ha는 지난해 자신이 키우는 진돗개에게 밥을 주면서 “역시 태평이는 남자답게 조신하게 먹음”라는 자막을 사용했고 한 커뮤니티에서 ‘조신하게’의 뜻이 남혐이라는 주장이 일어났다.

또 haha ha가 남자 페미니스트라는 주장까지 나오면서 일부 누리꾼들은 그의 유튜브 영상에 악플을 달기 시작한 것. 

악플 중에는 “어딘지 알아내 고양이들을 공격하겠다”는 협박성 발언도 있어 문제가 됐다.

이로 인해 haha ha는 자신의 입장을 밝혀 해명했고 악플 테러를 막기 위해 채널에 댓글 기능을 막아 둔 것으로 보인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