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유혜디 “걱정시켜서 미안합니다” 해킹 피해 이후 근황 공개
상태바
BJ 유혜디 “걱정시켜서 미안합니다” 해킹 피해 이후 근황 공개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1.04.20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유혜디’ 채널
유튜브 ‘유혜디’ 채널

해킹범에게 알몸 사진을 협박 당했던 유혜디가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지난 18일 유튜브 ‘유혜디’ 채널에는 ‘구독자분들께 전하고 싶은 말’ 영상이 게재됐다.

유혜디는 “정말 오랜만에 인사 드리는 것 같다. 최근에 걱정시켜드리는 일이 좀 생겨 개인적으로 처리할 일도 많고 걱정 끼쳐드려 죄송하게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내 선에서 해결해야 될 문제는 해결한 상태이고 이런 와중에 유튜브 구독자가 30만이 됐다. 그래서 영상을 찍게 됐다. 부족한 점이 많은 사람이지만 유익하진 않아도 즐거운 모습, 재밌는 영상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유혜디는 지난해 6월, 유튜브 채널에 처음으로 영상을 게재했고 10개월만에 구독자 30만을 달성했다.

30만 구독자를 달성한 기념으로 Q&A 콘텐츠를 준비한다는 유혜디.

그녀는 “잘하는 게 없지만 운이 좋게 여러분들의 사랑을 많이 받아 빠르게 30만을 찍게 된 것 같다.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도 겸손하게 열심히 하는 유혜디가 되도록 하겠다”라며 팬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남겼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