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도아 때문에 방송을 계속 해왔던 BJ의 사연
상태바
BJ 도아 때문에 방송을 계속 해왔던 BJ의 사연
  • 김남헌 기자
  • 승인 2021.04.06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도아TV’ 채널
유튜브 ‘도아TV’ 채널

BJ 도아 때문에 포기하지 않고 활동을 꾸준히 해온 남자 BJ의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5일 유튜브 ‘도아TV’ 채널에는 ‘도아 때문에 폭풍오열하는 남자때문에..안절부절하는 도아’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도아는 BJ 박기봉과 방송 화면으로 소통을 하게 됐다.

박기봉은 “인스타그램 DM을 보낸 적이 있다. 누나 덕분에 1년 넘게 더 방송할 수 있었다. 감사하다”며 말했다.

유튜브 ‘도아TV’ 채널

이어 “누나 유튜브 영상에서 “BJ들이 뭐라고 하던 1초라도 보여주려는 마인드를 갖고 뭐라고 해라” 이걸 보고 용기내서 지원했던 게 노엔터(BJ 크루명)였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당시 도아가 심사위원으로 있었던 ‘노엔터’ 크루 멤버 공개 모집에 참여했었다는 박기봉.

사연을 들은 도아는 “저렇게 말씀해 주셔서 감사해서 오늘 크게 쏠게요. 제가 누군가에게 찬양 받을 사람이 아닌데”라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그 영상을 보고 많은 신입 BJ들이 힘을 내고 다시 한 번 일어날 수 있었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 요즘 자존감이 많이 떨어져 있다. 하는 일마다 다 안되고 우울한데 저렇게 말씀하시니까 너무 감사하다. 기봉님은 저의 영상으로 힘 나셨는지 모르겠지만 기봉님의 마음과 행동으로 제가 힘이 난다”며 감사를 전했다.

유튜브 ‘도아TV’ 채널

박기봉에게 별풍선 3천개(약 30만원)을 후원해 자신의 마음을 표현한 도아.

그는 별풍선을 받고 눈물을 흘리며 “감사하다. 만약 제가 잘 돼서 누나랑 합방할 수 있는 시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다.

2년전 도아는 “(본인을)알릴 수 있는 건 이제 합방 뿐. 신입이 크기에 너무 힘들다. 자존심으로 생각하지 말고 어디든 나가서 얼굴을 비추는 게 이득이다. 공식방송이든 뭐든 나가서 1초라도 얼굴을 보여야 한다”고 발언했다.

또 “일반 비제이들이 얘기하는 걸 들었는데 “어떤 BJ 합방해서 베스트 BJ 받은 거잖아”라고 얘기하더라. 그래서 묻고 싶었다. 그분들은 합방했지만 당신은 어떤 걸 했는 지 묻고 싶었다. 남탓하는 것 자체가 자기애가 없는 느낌. 나였으면 지금 시기에 방송을 시작하지 못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남헌 기자 knh3298@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