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방 BJ 웅이가 방문한 식당에 분노한 팬들 “룸싸롱도 아니고...”
상태바
먹방 BJ 웅이가 방문한 식당에 분노한 팬들 “룸싸롱도 아니고...”
  • 조영민 기자
  • 승인 2021.03.19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웅이woongei’ 채널
유튜브 ‘웅이woongei’ 채널

BJ 웅이가 공개한 삼겹살 식당 영상에 팬들이 분노하고 있다. 

지난 15일 유튜브 ‘웅이woongei’ 채널에는 ‘"만지지마!!" 삼겹살이 1인분에 35,000원하는 100%예약제.. 과연 그 곳은 뭐가 다를까..’ 영상이 게재됐다.

웅이는 “오늘 고기집은 좀 특별하다 그냥 온다고 식사를 할 수 없다. 전화로 예약해야 하고 사장님과 1:1로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라 요즘 시기에도 조용히 식사를 할 수 있다”며 자신이 방문할 식당을 소개했다.

최소 4인 이상만 예약이 가능하다는 식당에 홀로 예약을 한 웅이.

유튜브 ‘웅이woongei’ 채널

예약한 식당에 들어서자 테이블에는 불판에서 익고 있는 삼겹살과 엄청난 양의 쌈 그리고 밑반찬이 미리 준비돼 있었다. 

더덕무침, 묵은지, 오징어 숙회 그리고 5줄의 삼겹살과 산더미같이 쌓인 쌈채소가 차려진 한상의 가격은 무려 14만원.

사장은 자신의 방식대로 고기를 구워 웅이에게 대접했다. 하지만 웅이는 마음대로 식사를 할 수 없었다.

쌈을 집으려면 “아직은 쌈 싸지 말고”라며 웅이의 손을 쳐내고 “기름에 굴려 한점 하시면 된다”며 자신의 방식을 강요했다.

사장은 “있다가 자유시간 있습니다”라며 계속해 자신만의 방식으로 웅이에게 고기를 먹으라고 설명했다.  

유튜브 ‘웅이woongei’ 채널

웅이는 고분고분하게 사장이 알려준 방식대로 고기를 먹었고 사장은 웅이에게 "자기"라는 호칭을 붙이며 연신 반말과 존댓말을 섞으며 응대했다. 

나중에 사장은 웅이의 테이블에 겸상해 맥주를 먹는 모습까지 보였다. 

해당 영상을 본 팬들은 “게장 하나없고 저따구로 주고 1인35000원 4인이상 기본14만원 예약제에 지나가던 개가 웃겠다”, “손님이고 아무리 봐도 아들뻘인데 자기야 자기야 하면서 반말 찍찍.. 거기다 같이 한잔 마셔가면서..”, “당연 다시는 안가겟지만 룸싸롱도 아니고 옆에서 술 같이 마시면서 자기야하고 오겹살1인분에 35000하고 칼만 안 들엇지 날강도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