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도중 눈물 흘리며 사과한 스트리머 수련수련..."팬들에게 미안"
상태바
생방송 도중 눈물 흘리며 사과한 스트리머 수련수련..."팬들에게 미안"
  • 석태진 기자
  • 승인 2020.12.16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위치TV '수련수련' / 유튜브 '염보성 풀영상' 채널
트위치TV '수련수련' / 유튜브 '염보성 풀영상' 채널

트위치TV 인기 스트리머 수련수련이 눈물을 흘리며 팬들에게 사과했다.

지난 15일 스트리머 수련수련을 생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수련수련은 "여러분께 진지한 이야기를 하나 할까 싶다. 얼마 전에 합방을 했는데 어떻게 생각하고 있나요?"라며 시청자들에게 질문했다.

수련수련이 언급한 방송은 지난 11일 진행된 아프리카TV BJ 염보성과의 합동 방송을 의미했다.

유튜브 '염보성 풀영상' 채널
유튜브 '염보성 풀영상' 채널

수련수련은 "제가 재밌게 봤던 분이고, 콘텐츠상 집에 불러도 괜찮을 거라 생각했는데 팬들이 싫어하신 거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녀는 "중계방에서 우리 팬들을 약간 비하하는 분위기였다고 해서 여러분 마음이 아프지 않을까 싶어 좀 미안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실 나를 잘 모르는 사람이 내 욕을 하는 건 괜찮은데 팬들이 등 돌린다고 생각하니까 무섭더라. 그래서 (염보성에게) 미안한데 앞으로 언급 안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다"라고 덧붙였다.

혼자 방송하는 게 불안했던 수련수련은 평소 재밌게 본 염보성과 합동 방송을 진행했고, 이후 팬들의 지적이 이어지자 결국 사과한 것.

유튜브 '염보성 풀영상' 채널
유튜브 '염보성 풀영상' 채널

결국 눈물까지 보인 수련수련은 "당분간 개인 방송 위주로 진행하겠다"라며 시청자들에게 재차 사과했다.

수련수련의 발언에 누리꾼들은 갑론을박을 이어가고 있다.

일부는 수련수련을 응원하고 격려했지만 일각에서는 "후원 끊길까 봐 저러는 것", "염보성과 합의하에 방송해놓고 이제 와서 뒤통수 치네"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스트리머 수련수련은 지난 11일 BJ 염보성을 집으로 불러 '골목여캠'이라는 콘텐츠를 진행한 바 있다.

석태진 기자 stj683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