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사나이’ 교관 야전삽 짱재 “수염에 무슨 일?”
상태바
‘가짜사나이’ 교관 야전삽 짱재 “수염에 무슨 일?”
  • 조영민 기자
  • 승인 2020.11.12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짜사나이’ 교관 야전삽 짱재가 턱수염에 히피펌을 시도했다.

지난 9일 유튜브 ‘하능 is’ 채널에는 야전삽 짱재가 수염에 파마를 시술한 영상이 게재됐다.

UDT 저격수 출신 헤어디자이너 하능은 자신의 선배인 야전삽 짱재을 만났다.

그는 선배의 수염을 보면서 “히피펌처럼 말아보겠다”며 곧바로 시술에 들어갔다.

앞서 야전삽 짱재는 하능에게 수염에 파마를 시술 받아 자신만의 개성 있는 수염 스타일을 뽐냈다. 

야전삽 짱재는 전보다 더 컬이 많은 ‘히피펌’ 타입으로 파마에 도전했다. 

유튜브 '하능 is' 채널

하능은 약 처리가 된 야전삽 짱재 턱수염을 롯트에 돌돌 말면서 “물개 같다”며 크게 웃었다.  

턱과 콧수염이 파마롯트로 주렁주렁 달리게 되자 투박한 이미지가 사라지고 순한 얼굴로 변신한 야전삽 짱재.

이때 하능이 민머리를 보호하기 위해 야전삽 짱재 머리와 턱을 하얀 천으로 감싸자 더욱 순한 이미지로 변했다. 

중화제를 뿌려 파마롯트를 풀기 시작하자 야전삽 짱재는 “꼭 해보고 싶던 머리가 히피펌인데 그걸 못했으니까 수염으로 한 번(해보고 싶었다)”면서 도전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유튜브 '하능 is' 채널

그러면서 “마스크를 오래 쓰고 있다가 벗으면 수염이 눌린다. 눌린 수염을 일부러 물을 묻히기도 했었다”면서 자신에게 수염 파마가 필요한 이유를 설명하기도 했다.  

야전삽 짱재는 완성된 수염을 보면서 “머리에서 못 이룬 꿈을 하능이가 수염에다가 해줬다”고 말하면서 흡족한 미소를 지었다.

조영민 기자 fkdlxms@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