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리 조직 아냐" 프리메이슨 회원, '진용진 인터뷰' 논란 해명
상태바
"미스터리 조직 아냐" 프리메이슨 회원, '진용진 인터뷰' 논란 해명
  • 금동준 기자
  • 승인 2020.10.21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UK' 채널
유튜브 'UK' 채널

유튜버 진용진과 인터뷰했던 '프리메이슨' 회원이 영상 공개 후 불거진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유튜브 아이디 'UK'인 이 남성은 지난 15일 이러한 내용을 담은 '프리메이슨 해명' 영상을 공개했다.

UK는 지난 12일 진용진의 '제가 드디어 프리메이슨을 만났습니다' 영상에 출연해 프리메이슨이란 조직은 어떤 곳인지, 회원은 누가 있는지 등에 대해 말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UK가 진짜 프리메이슨 회원이 맞는지를 비롯해 '얼굴을 알리기 위해 출연했다', '회원 모집을 위해 나왔다'는 등의 의혹이 제기됐다.

유튜브 '진용진' 채널
유튜브 '진용진' 채널

UK는 "인터뷰 영상으로 많은 분들께 혼동을 드려 죄송하다"며 "해명 영상이 진용진 채널의 취지와 맞지 않아 제 유튜브 계정을 통해 공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안타깝게도 영상 첫부분부터 만나는 과정까지 미스터리하고 제가 설명을 제대로 못 드려서 (프리메이슨에 대한) 오해만 생긴 것 같다"고 사과했다.

이어 "인터뷰 영상을 통해 프리메이슨에 대해 어느 정도 설명을 하고, 이후 함께 영국에 가 흥미로운 내용을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아쉽게도 첫 영상 반응이 많이 부정적이었고, 프리메이슨에 대한 사실과 역사적 부분보단 음모론에 많이 집중돼 진용진 신뢰도까지 영향 가게 됐다는 게 UK의 입장이다.

유튜브 'UK' 채널
유튜브 'UK' 채널

그는 "한국에 와있는 동안 사람들에게 프리메이슨에 대해 설명 드리고 정보를 공유하고 싶었다"며 앞으로 기회가 된다면 (더 잘) 설명해 보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앞으로 영상을 통해 좋은 정보를 알려달라", "나쁜 짓한 것도 아닌데, 주눅들 필요 없다", "오해가 잘 풀렸으면 좋겠다"며 응원하고 있다.

금동준 기자 ssi437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