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정배우 '몸캠 피싱 사진 유출' 전격 수사 착수
상태바
경찰, 정배우 '몸캠 피싱 사진 유출' 전격 수사 착수
  • 금동준 기자
  • 승인 2020.10.15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정배우 : 사건사고이슈' 채널
유튜브 '정배우 : 사건사고이슈' 채널

경찰이 유튜버 정배우의 몸캠 피싱 사진 유출 사건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다.

다수의 매체 보도에 따르면 경찰청은 15일 오후 정배우의 사건을 서울 강동경찰서에 배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배우는 지난 14일 밤 유튜브 라이브 방송 도중 가짜사나이 2기 교관인 로건의 것으로 추정되는 나체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전날에도 가짜사나이 2기 교관 정은주의 카톡 내용 등을 공개하며 이들의 불법 퇴폐업소 출입과 '초대남' 의혹 등을 제기했다.

논란이 커지자 그는 사과 입장을 밝히며 관련 영상 및 게시물을 모두 삭제했다.

그러나 정배우의 사진 공개가 불법촬영물 유포·명예훼손 등 현행법 위반 소지가 있다는 신고가 여러건 접수되면서 경찰이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신고인 조사를 진행한 뒤 정배우에 대한 정식 입건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로건 또한 이날 오후 "본인의 이득을 위해 남을 무책임하게 비방하는 자들에게 이에 응당한 법적인 책임을 물어야 한다"며 정배우에 대한 민형사상 법적 대응 의사를 밝힌 상태다.

금동준 기자 ssi437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