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머 하니니 “우리집 주소를 아는 누군가 때문에 무서워” 활동 중단 선언
상태바
스트리머 하니니 “우리집 주소를 아는 누군가 때문에 무서워” 활동 중단 선언
  • 장아람 기자
  • 승인 2021.02.23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HAXXNINI 하니니' 채널
유튜브 'HAXXNINI 하니니' 채널

트위치에서 활동하고 있는 스트리머 하니니가 스토커로 인해 방송활동을 잠시 중단했다.

지난 21일 하니니는 트게더 게시판에 “드릴 말씀이 있습니다” 글을 게재했다.

글에는 “안녕하세요 하니니입니다. 어디서부터 어떻게 말씀드려야할지 모르겠네요. 최근 한 분께 메일을 받았습니다. 굳이 방송상에서 얘기를 안 했었는데, 제가 다니는 발레학원을 알고 계셨고, ‘지나가다 마주쳤을 수 있겠구나’라고 생각했습니다”라며 메일을 언급했다.

이어 “그런데 방금 온 메일에 제 집까지 알고 계시네요. 며칠 전 초인종 누르시던 분인지 궁금합니다. 그땐 ‘다른 분이 잘못 눌렀을 수도 있겠구나’라고 생각하고 넘겼는데 밥 한번 먹자 이렇게 연락이 온 걸 보니 그게 아닐 수도 있다는 거에 솔직히 무섭습니다”라며 무서움을 고백했다.

트게더
트게더

하니니는 “이건 절 좋아해서 하는 행동이 아닌것 같아요. 저도 사생활이 있지 않나요. 이런 경우가 처음이라 좀 많이 놀랐고, 솜마루 데리고 고향에 내려가는 중입니다”라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제집에 전 없구요 생각이나 상황 정리후에 다시 방송 킬수 있을것 같아요. 언제 다시 킬지 모르겠지만 다시 돌아오겠습니다. 제가 방송에서 제 사생활에 대해 너무 많은 이야기를 한것 같습니다. 너무 갑작스럽게 장기 휴방 공지 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최대한 빨리 정리후 돌아오겠습니다”라며 일시적으로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소식을 접한 팬들은 “스토킹은 범죄구 저런 짓을 하는건 팬이 아니라도 생각해요”, “방송이 안켜지길래 트게더 와봤더니 이런 일이...”, “일단 이사를 가시는게 좋을듯합니다... 불안감에 이젠 집에 못가실거같아요”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하니니는 가수 이하윤의 친동생으로 트위치에서 활동하고 있는 스트리머다.

 

장아람 기자 aj@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