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걸면 5천원” BJ 노래하는코트 매니저의 놀라운 임금 메뉴판
상태바
”말 걸면 5천원” BJ 노래하는코트 매니저의 놀라운 임금 메뉴판
  • 장도영 기자
  • 승인 2021.02.08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노래하는코트' 채널
유튜브 '노래하는코트' 채널

한 BJ가 방송을 도와주는 매니저에게 지급하는 독특한 ‘시급 메뉴판’을 공개했다.

지난 6일 유튜브 ‘노래하는코트’ 채널에는 ‘새로운 여자직원을 뽑았는데...’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코트는 “오늘 메뉴표를 한 번 보도록 할게요. 당신이 준비해온 거 켜볼게요”라며 매니저가 만든 시급 메뉴판을 공개했다.

메뉴판에는 ‘부를 때마다 오천원’, ‘요리 하나 당 2만원’, ‘기본 시급 1만원’ 등 잔심부름에 대한 비용이 적혀 있었다.

코트는 “날강도가 따로 없네”라며 어이없는 반응을 보이면서 “만약에 제가 김치볶음밥이 먹고 싶다면 2만원인가요?”라고 물었다.

유튜브 '노래하는코트' 채널
유튜브 '노래하는코트' 채널

그러자 매니저는 “당연하죠. 계란 토핑 얹으면 만원 정도”라며 자신의 고급 몸값을 자랑했다.

메뉴판중에서 가장 눈길을 끌었던 건 ‘담배 필 때마다 2만원’ 항목이었다.

매니저는 “담배 하나 필 때마다 하루(수명) 씩 깎여 나가거든요. 베란다 나오면서 담배연기가 딸려 나온다. 그럼 당연히 주셔야죠”라며 당돌한 태도를 보였다.

매니저가 코트에게 말대꾸와 반말을 사용할 시 5천원의 비용이 절감되는 항목도 있었다.

코트는 메뉴판대로 잔신부름을 시키면서 반말처럼 들리는 매니저의 말투를 트집잡아 웃음을 자아냈다.

후식을 요구한 코트에게 요리비용 만원까지 제대로 청구해낸 매니저모습에 시청자들은 “적자방송”, “호구컨텐츠”, “다낳괴 다혜”라는 반응을 보였다.

 

 

장도영 기자 jang4602@influence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