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동 집 샀다" 소문에 대가족 공개한 BJ 킹기훈
상태바
"한남동 집 샀다" 소문에 대가족 공개한 BJ 킹기훈
  • 이승연 기자
  • 승인 2021.01.2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사나이 김기훈' 채널
유튜브 '사나이 김기훈' 채널

BJ 킹기훈이 새로 이사한 집을 공개하면서 한남동 주택 매입 소문을 해명했다. 

지난 25일 킹기훈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월세 550 한남동 주택으로 이사했습니다’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킹기훈은 “”킹기훈 한남동 집 샀어?” 하는 분들 계신데 월세고요. 550만원은 맞는데 혼자가 아니라 나눠서 냅니다. 꼭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밝혔다.

킹기훈은 소문을 해명함과 동시에 새로 이사한 집을 소개하기 시작했다.

그가 이사한 곳은 한남동에 위치한 독채 형태의 3층 주택이었다. 

킹기훈은 가장 먼저 마당에 전기 판넬로 되어 있는 반려견의 집부터 소개했다. 

유튜브 '사나이 김기훈' 채널

집안으로 들어서자 가장 먼저 마주친 사람은 동료 유튜버 ‘햄벅’이었다. 

1층으로 들어서려는 햄벅에게 킹기훈은 “우리집엔 왜 들어가냐?”며 취조하듯 묻자 햄벅은 “시루(반려견) 데리러 가려고 허락 맡았어. 1,2층인데 빡빡하다”는 말을 하면서 서운한 티를 냈다.

유튜브 '사나이 김기훈' 채널

킹기훈과 가현 부부는 자신들이 사용하는 1층 침실과 드레스룸, 방송룸 그리고 부엌과 거실을 소개했다. 

앞서 킹기훈이 말한 월세를 나눠 내며 같이 산다는 식구는 유튜버 햄벅과 운동 유튜버 ‘역시트레이터(이하 연트)’였다 .

유튜브 '사나이 김기훈' 채널

햄벅과 역트는 2층 공간에서 지내면서 킹기훈의 집에서 월세를 나눠 내기로 약속한 듯했다. 

이들은 한자리에 모여 짜장면을 시켜 먹으며 이사를 기념하면서 먹방을 선보였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