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0 도둑에 분노한 데프콘…가격 들으니 '입이 쩍'
상태바
000 도둑에 분노한 데프콘…가격 들으니 '입이 쩍'
  • 이승연 기자
  • 승인 2020.10.16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데프콘 유튜브 캡처
출처: 데프콘 유튜브 캡처

데프콘이 최근 당한 도난 사건에 분노했다.

도난 당한 물건은 바로 자전거, 그는 16일 오후 유튜브에 '자전거를 도난 당했습니다' 영상을 올렸다.

검은색 배경 앞에서 검은색 의상을 입고 앉은 데프콘은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서 보여줬던 모습과는 사뭇 다른 진지한 태도를 보여줬다.

특히 분노에 찬 말투와 표정이 심각한 상황인 것을 짐작하게 했다.

출처: 데프콘 유튜브 캡처
출처: 데프콘 유튜브 캡처

데프콘은 "말할까 말까 고민했지만, 어차피 아실 것 같아 이야기하게 됐다"고 운을 뗐다.

이어서 "얼마 전에 자전거를 도난당했다. 어른이 된 후 두 번째 도난 사건을 당했다. 사실 지금 슬프다기 보다 우리 가족들도 그렇고 화가 많이 난 상태"라고 심경을 전했다.

그러면서 "너무 좋은 자전거를 덜컥 산 게 잘못이었나. 어차피 운동용이면 싼 것을 살 걸 그랬나. 여러가지 복합적인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그는 "경찰에 신고를 했고 지금 CCTV를 분석 중에 있다. 범인을 반드시 잡겠다. 계획적인 범죄로 보인다"는 각오를 다졌다. 

출처: 데프콘 유튜브 캡처
출처: 데프콘 유튜브 캡처

데프콘의 분노에 누리꾼들의 관심은 자전거의 가격에 쏠렸다.

그가 도난당한 자전거는 시가로 무려 400만원 상당인 것으로 알려졌다.

누리꾼들은 "비싼 자전거인 것을 알아본 사람이 훔친 것이다", "현실은 영화와 다르다는 것을 보여주자", "꼭 되찾았으면 좋겠다", "아는 사람들은 제보하자" 등 응원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29만여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데프콘이 올린 이 영상은 현재 조회수가 2만회를 돌파하고 있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