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인혜, 14일 사망…인하대병원 빈소 "추모의 물결"
상태바
오인혜, 14일 사망…인하대병원 빈소 "추모의 물결"
  • 이승연 기자
  • 승인 2020.09.15 0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오인혜 인스타그램
출처: 오인혜 인스타그램

 

배우 오인혜가 14일 향년 36세의 나이로 끝내 세상을 떠났다.

오 씨는 같은 날 오전 인천 송도 자택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한 후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지인의 신고로 인근 병원 응급실로 이송되었고 심폐소생술 등 치료로 한때 호흡과 맥박을 되찾기도 했다.

하지만 고비를 넘기지 못 한 채, 사망 판정을 받게 되었다.

출처: 오인혜 인스타그램
출처: 오인혜 인스타그램

 

오 씨의 빈소는 인하대병원 장례식장으로, 발인은 16일이다.

2011년 데뷔한 오 씨는 최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는 등 적극적으로 활동 의지를 내비쳤던 터라 더 큰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특히 유튜브 채널 '근황 올림픽'에 출연해 부산 국제 영화제 노출 드레스가 화제에 오르며 '팜므파탈' 역할의 섭외만 들어와 마음고생을 했던 점, 하지만 최근 위험했던 고비를 넘기고 다시 안정을 찾았다는 이야기 등을 덤덤하게 털어놓아 팬들의 응원을 받기도 했다.

출처: 오인혜 인스타그램
출처: 오인혜 인스타그램

 

SNS에서는 오 씨의 소식을 안타까워 하며 고인을 추모하는 댓글이 가득하다.

"외모만큼이나 아름다운 성품을 가지고 있던 사람인데 너무 알려지지 않았다", "국한된 이미지가 아니라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그곳에서는 재능을 마음껏 펼치고 행복하길 바란다", "한국 사회 특유의 공동체 문화 때문에 잠시 힘들어서 쉬는 사람을 가만히 두질 않는 것 같다" 등의 댓글이 눈에 띈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