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충주시 홍보맨, 공무원 최초 가짜사나이 2기 지원..."지원 영상부터 차별화"
상태바
[인터뷰] 충주시 홍보맨, 공무원 최초 가짜사나이 2기 지원..."지원 영상부터 차별화"
  • 석태진 기자
  • 승인 2020.08.27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충주시' 채널
유튜브 '충주시' 채널

충주시 '홍보맨' 김선태 주무관이 가짜사나이 2기 지원 영상 진위 여부에 대해 최초로 입을 열었다.

지난 25일 충주시 유튜브 채널에는 '가짜사나이 2기 지원합니다.(체력평가)'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는 김선태 주무관이 가짜사나이 2기 지원에 앞서 충주시 보건소를 방문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김 주무관은 인바디는 물론 평소 자신의 생활 습관을 바탕으로 현재 건강 상태를 체크했다.

유튜브 '충주시' 채널
유튜브 '충주시' 채널

모든 검사가 끝난 뒤 그는 본격적인 가짜사나이 지원 영상 촬영에 돌입했다.

하지만 그의 지원 영상은 다른 지원자들과는 사뭇 달랐다.

가짜사나이 지원 이유에 대해 김 주무관은 "음... 없어요"라고 말했고 턱걸이 역시 높이가 낮은 곳에서 장난스럽게 촬영했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해당 지원 영상이 진짜 지원 영상인지, 충주시 보건소를 홍보하려는 영상인지를 두고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유튜브 '충주시' 채널
유튜브 '충주시' 채널

인플루언서닷컴은 김선태 주무관과의 인터뷰를 통해 가짜사나이 지원 여부를 확인했고 그 결과 "지원 영상이 맞다"라는 답을 들을 수 있었다.

김 주무관은 "지원 영상 겸 보건소 홍보 겸 올린 영상이며 이미 지원서 제출한 상태다"라고 밝혔다.

영상 내 빨리 감기나 일부 편집된 부분에 대해서는 "피지컬갤러리 측에서 명시한 대로 했다. 판단은 피지컬갤러리 측에서 해 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유튜브 '충주시' 채널
유튜브 '충주시' 채널

김선태 주무관은 "지원자들이 다들 몸 좋고 준비도 잘 돼있고, 계기도 절실하더라"라며 "저는 그렇지 않은 사람이다. 평범한 사람이, 해보고 싶어서 한다는 콘셉트로 접근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는 "지원서에는 물론 상세히 적었지만 영상으로 비치는 모습은 콘셉트이며, 남들과 차별화를 두려는 전략이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김 주무관은 "합격 확률이 높지는 않다. 다만 피지컬갤러리 측에서 다양한 그림을 고려한다면 합격할 수도 있을 거 같다"라며 합격 가능성을 점치기도 했다.

공무원 최초로 가짜사나이 2기에 지원한 김선태 주무관의 지원 영상을 아래에서 직접 확인해보자.

석태진 기자 stj683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