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가시면..." 유튜버 이라경이 울먹거리며 할아버지 언급한 이유(영상)
상태바
"돌아가시면..." 유튜버 이라경이 울먹거리며 할아버지 언급한 이유(영상)
  • 최현진 기자
  • 승인 2020.07.29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이라이라경 ravely' 채널
유튜브 '이라이라경 ravely' 채널

할아버지, 할머니와 함께 영상을 촬영해 올리고 있는 유튜버 이라이라경(본명 이라경)이 그동안 감춰왔던 속마음을 털어놨다.

지난 25일 유튜버 이라경은 자신의 채널에 '안녕하세요 이라경입니다 고민 끝에 올립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 등장한 이라경은 "유튜브 시작한 지 거의 2년 정도가 다 돼간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그녀는 "2년 동안 할아버지가 간간이 영상에 출연하셔서 먹방, 몰카를 찍었는데 할아버지와 함께 영상 촬영을 하고, 제 곁에 계신 게 당연한 일인 줄 알았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이라이라경 ravely' 채널
유튜브 '이라이라경 ravely' 채널

하지만 어느 순간 시간이 갈수록 할아버지, 할머니와 함께 있을 날들이 줄어든다는 걸 깨달았다는 이라경.

그녀는 "벌써 두 분 연세가 80세가 다 돼가시고 갈수록 몸도 마음도 약해지시는 모습을 지켜보니까 곁에 있는 시간이 짧아질 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다"라며 속마음을 전했다.

당연하게 생각했던 순간이 당연해지지 않을 순간이 된다는 것에 두려움을 느낀 이라경은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그러면서 이라경은 "나중에 할아버지 빈자리가 너무 클 것 같아서 일부러 영상은 안 찍어보기도 했다. 그러던 어느 날 할아버지가 '라경아 할아버지는 살아있는 한 재미있게 살고 싶어. 할아버지 가려면 멀었다'라고 말씀하셨다"고 밝혔다.

유튜브 '이라이라경 ravely' 채널
유튜브 '이라이라경 ravely' 채널

말하지 않았지만 할아버지는 손녀의 마음을 느끼고 계셨던 것.

이라경은 숨겨왔던 속마음과 할아버지의 진심을 전하며 "앞으로 옆에서 많이 호강시켜드리겠다"라고 시청자들 앞에서 다짐했다.

할아버지의 진심이 통한 걸까. 해당 영상 이후 이라경은 약 한 달간 올리지 않았던 할아버지와의 영상을 두 편 연속 게재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라경의 영상에 누리꾼들은 "좋은 추억 영상으로 많이 남겨둬라",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 지금을 즐겨라", "할아버님도 즐거워하시는데 그냥 영상 마음껏 찍어라"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한편 유튜버 이라이라경은 톡톡 튀는 리액션을 앞세운 영상으로 현재 구독자 66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최현진 기자 kikiya9@influencer.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