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코기TV지훈, 후원금으로 불법도박 사실로 드러나...유튜브 활동 중단
상태바
충격! 코기TV지훈, 후원금으로 불법도박 사실로 드러나...유튜브 활동 중단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0.07.21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원금으로 불법도박을 했다는 폭로가 터진 유튜버 '코기TV지훈'이 결국 유튜브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21일 지훈은 자신의 유튜브 커뮤니티에 올린 글에서 이같은 사실을 밝혔다. 지훈은 “가장 먼저 저를 믿어주신 구독자 여러분께 사죄의 말씀드립니다"면서 "저는 올해 카페사업 잔금 및 유튜브 수익으로 불법도박을 하였고 이로 인해 3천만원의 손실을 보았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변명의 여지 없는 저의 잘못입니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라고 사과를 전했다.

지훈의 불법도박 의혹은 앞서 지난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불거졌다. 

전 여자친구라고 밝힌 한 네티즌은 ‘유명 유튜버와의 파란만장한 연애’라는 제목의 글에서 "김지훈이 불법도박 사이트를 이용하는 도박 중독자"라고 주장했다.

또 "지훈이 부모님이 중국에서 동생 학비로 보내온 돈과 유튜브 수익 그리고 후원목적 굿즈수익 전부 도박 자금으로 사용했다"고 덧붙였다.

글쓴이는 9개월간 김지훈과 만나는 동안 1,200만원을 썼다면서 그가 자신과 지인들에게 지속적으로 돈을 빌려왔다고 주장했다. 

지훈은 이 글이 논란이 된 뒤, 이 주장의 진위 여부를 묻는 구독자의 댓글에 "일방적인 허위 사실입니다 저도 충격먹었습니다 할 말을 잃었습니다 그분과 만나서 3자 대면을 하고 싶네요”라고 대댓글을 달았다가 삭제한 바 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너무 장삿속보이고 후원받으려고 매일 라이브하는 것도 속보였지만 그게 도박 때문일줄이야 뒤로 연애하는 것도 다 짐작했던 거지만 이렇게 보는 게 더 충격이다”, “캡쳐보니 무슨 호빠가 여자 손님한테 공사치는 것 같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