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나라 치킨공주 "송대익 선처 안 한다, 아프리카TV도 고소 검토"
상태바
피자나라 치킨공주 "송대익 선처 안 한다, 아프리카TV도 고소 검토"
  • 석태진 기자
  • 승인 2020.07.03 0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송대익 songdaeik' 채널
유튜브 '송대익 songdaeik' 채널

피자나라 치킨공주가 주작 방송으로 가맹점주들에게 피해를 입힌 유튜버 송대익을 형사 고소하기로 결정했다.

2일 스포츠경향은 피자나라 치킨공주의 운영사인 '리치빔' 유호상 법무팀장과의 인터뷰 내용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리치빔 측은 3일 오후 송파경찰서에 송대익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또한 유 법무팀장은 "주변인과 공모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부분에 대한 고소도 검토 중이다"라고 전했다.

피자나라 치킨공주 공식 홈페이지

특히 리치빔은 이를 방치한 아프리카TV와 구글 코리아에 대한 고소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두 곳에 대한 고소장이 접수된다면 BJ 및 유튜버가 일으킨 문제로 아프리카TV와 구글 코리아가 고소 당하는 최초의 사례가 발생하는 것.

한편 송대익은 지난 2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피자나라 치킨공주의 한 지점에서 음식을 배달시켜 먹는 영상을 게시한 바 있다.

유튜브 '송대익 songdaeik' 채널
유튜브 '송대익 songdaeik' 채널

이날 영상에는 송대익이 베어 문 치킨과 2조각 모자란 피자를 배달 받았다며 해당 지점에 전화해 항의하는 모습이 담겼었다.

이후 해당 영상의 진위 여부를 두고 논란이 일었고 피자나라 치킨공주 측은 "사실무근이다. 해당 유튜버의 자극적 조작 방송이 전국 가맹점의 피해를 유발했다. 민·형사상 강력한 법적 대응을 준비 중에 있다"라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에 송대익은 지난 1일 자신의 유튜브 영상이 연출된 것임을 인정하고 사과하는 내용의 영상을 게재했다.

석태진 기자 stj683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