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하 X발 넣을게"...생방송서 성희롱 발언해 논란 중인 스트리머
상태바
"아이유 하 X발 넣을게"...생방송서 성희롱 발언해 논란 중인 스트리머
  • 석태진 기자
  • 승인 2020.06.07 2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리머 겸 유튜버 투보 / 아프리카TV 'Fresh토마토'
스트리머 겸 유튜버 투보 / 아프리카TV 'Fresh토마토'

한 스트리머가 생방송 도중 성희롱 발언을 해 논란이 크게 일고 있다.

7일 오후 BJ 토마토는 BJ 수련수련과 트위치TV 스트리머 투보와 함께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생방송에서 투보는 아프리카TV 여자 BJ를 대상으로 '이상형 월드컵'을 진행했다.

32강이 진행되던 중 화면에는 여장을 한 남자 BJ 백크의 모습이 나타났다.

아프리카TV 'Fresh토마토'
아프리카TV 'Fresh토마토'

이름도 '야 아이유'라 명시된 백크의 모습. 유쾌한 그의 여장 사진을 넣어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주려 했던 부분이지만 투보의 한 마디가 분위기를 냉각시켰다.

"대체 X발 아프리카TV는 뭐 하는 곳이에요? 야 아이유. 하 X발. 넣을게"

특히 그는 이 발언과 함께 자리에서 일어나 허리를 내세우는 듯한 자세도 취했다.

어떤 의도인지 알 수 없는 발언과 행동에 시청자들은 "아무리 장난이라지만 도를 지나쳤다", "백크, 아이유 둘 다에게 피해 가는 발언이다", "성희롱 발언 불편하다"라며 투보를 비난했다.

유튜브 '투보' 채널
유튜브 '투보' 채널

이후에도 투보는 동료 스트리머 풍월량에게 자신의 잘못을 떠넘기는 등 논란을 일으킨 채 방송을 마무리했다.

방송 이후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자신을 둘러싼 논란이 커지자 투보는 유튜브 채널에 사과 영상을 게재했다.

사과 영상에서 투보는 "실수라 포장하지 않겠다. 제 실수가 맞다. 백크와 아이유, 그리고 두 분의 팬분들에게 결례를 저질렀다. 죄송하다"라며 사과했다.

다시는 같은 실수를 저지르지 않겠다 다짐한 투보는 "자숙 기간을 가질까 고민했지만 이 상황을 모면하려는 행동이라고 생각됐다"라며 일주일간 쉬지 않고 방송을 진행하겠다고 시청자와 약속했다.

석태진 기자 stj683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