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를 딸근딸근하게 만드네요"···복귀 4일 만에 에디린 '성희롱 논란' 터진 BJ 철구(영상)
상태바
"저를 딸근딸근하게 만드네요"···복귀 4일 만에 에디린 '성희롱 논란' 터진 BJ 철구(영상)
  • 석태진 기자
  • 승인 2020.05.28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J 철구, BJ 에디린
BJ 철구, BJ 에디린

BJ 철구가 복귀 4일 만에 성희롱 발언으로 구설수에 올랐다.

지난 27일 BJ 철구는 비글즈 멤버 BJ 창현과 함께 합동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BJ 김민교를 비글즈에 영입하기 위해 집으로 초대한 철구와 창현은 "합법적인 불륜을 저지를 수 있다", "보고 싶은 여캠 불러다가 전부 다 해줄 수 있다", "여자친구 있어도 방송이면 이해 가능하다"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

특히 이들은 "에디린? 당장 섭외 가능하다"라며 특정 BJ를 언급하기도 했다.

왼쪽부터 BJ 김민교, 철구, 창현
왼쪽부터 BJ 김민교, 철구, 창현

이는 즉 여자친구가 있는 김민교에게 에디린을 소개해 주겠다는 것으로 해석돼 두 BJ의 팬들은 불쾌함을 표현했다.

이후 철구는 자신의 방송을 시청하는 에디린과 '랜선' 합동방송을 진행하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철구는 "너무 제 스타일이다"라며 "저를 불끈 불끈, 딸근 딸근하게 만든다"라고 성희롱 발언을 시작했다.

또한 철구는 "여캠 합방하고 싶다. 몸에 아드레날린 분비가 굉장히 밑쪽으로 쏠리고 있다"라고 말해 에디린을 당혹게 했다.

BJ 에디린
BJ 에디린

여기서 그치지 않고 철구는 에디린에게 "마이크를 끄세요. 이 돌대가리 같은 X아", "빡대가리 같은 X아"라며 욕설을 내뱉기도 했다.

자신에게 소리를 지르며 합동방송 가능 여부를 독촉하는 철구, 철구를 화나게 했다며 채팅창에 비하 발언을 쏟아내는 철구 팬들.

눈물을 글썽이던 에디린은 결국 미처 준비한 콘텐츠를 마무리하지 못한 채 방송을 마무리했다.

방송 종료 이후 누리꾼들은 "본인 딸이 다른 남자한테 저렇게 욕먹고 성희롱 당한다 생각해봐라", "적당히가 없네", "돌아온 지 얼마나 됐다고 사고 치냐" 등 철구와 그의 팬들의 도를 넘은 언행을 비난했다.

BJ 에디린
BJ 에디린

한편 BJ 에디린은 방송 다음 날인 28일 오전 10시께 자신의 방송국의 장문의 글을 남겼다.

해당 글에서 에디린은 "머릿속이 새하얘져 철구의 질문에 답하지 못했다"며 "현재의 방송 능력으로 철구를 감당하지 못할 거라 생각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녀는 철구를 포함한 다른 남자 BJ들과의 합동 방송은 본인 방송이 안정될 때까지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석태진 기자 stj6830@influencer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